구자욱, 이현승 상대 동점 투런포 작렬!.. 시즌 13호 대포!

잠실=김동영 기자 / 입력 : 2017.06.08 21:06 / 조회 : 4920
  • 글자크기조절
image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동점 투런포를 터뜨린 구자욱.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삼성 라이온즈의 '젊은 사자' 구자욱(24)이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동점 투런포를 폭발시켰다. 시즌 13호 홈런이다.

구자욱은 8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 리그' 정규시즌 두산과의 주중 3연전 마지막 경기에서 1-3으로 뒤진 8회초 3-3을 만드는 투런 홈런을 폭발시켰다.

삼성은 8회초 2사 후 강한울이 좌측 안타를 때리며 출루에 성공했다. 다음 타자는 구자욱. 마운드에는 이현승이 있었다.

구자욱은 이현승의 2구를 그대로 잡아당겼고, 타구는 큰 포물선을 그렸다. 결과는 우측 담장을 넘어가는 홈런이었다. 3-3 동점을 만드는 대포였다.

구자욱 개인으로는 시즌 13호 홈런이었다. 지난 3일 KIA전 이후 5일 만에 만든 홈런이다. 앞선 두산과의 시리즈 1~2차전에서 안타를 치지 못했지만, 이날 결정적인 순간 홈런을 때려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