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달남' 조성모 "내가 아재? 인정할 수 없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7.03.29 14:40 / 조회 : 690
  • 글자크기조절
image
조성모 /사진=김휘선 기자


가수 조성모가 자신이 '아재'로서 '시간을 달리는 남자'에 출연하게 된 게 이해할 수 없다고 밝혔다.

조성모는 29일 오후 2시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예능프로그램 '시간을 달리는 남자' 제작발표회 "저는 결코 아재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성모는 "그런데 여섯 명이 얘기하다 보니 나도 모르게 같이 젖게 되더라. 그런 것 보면 또 아재인 것 같기도 한다"고 말했다.

‘시간을 달리는 남자’는 연예계 대표 ‘아재’ 6인방의 청춘 따라잡기 프로젝트.

배우 신현준, 최민용, 개그맨 정형돈, 가수 조성모, 데프콘, 배우 송재희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평균 나이 42세의 남자 연예인들이 20~30대의 트렌드, 시사 상식 등 젊은 층의 생각을 반영한 다양한 퀴즈를 풀며 ‘청춘’의 감각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오는 31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