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희석, '라디오스타' 최초 출연.."양배추, 클놈..내가 지었다"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7.03.07 08:04 / 조회 : 309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라디오스타'


남희석이 '라디오스타'에 첫 출연, 개그 큰형님다운 입심을 발휘했다.

오는 8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는 '이렇게 웃긴데 어떻게 안 웃어요? 봐라봐라봐라밤~!' 특집으로 남희석, 지상렬, 조세호, 남창희가 출연한다.

남희석 지상렬 조세호는 남창희를 띄워주기 위한 의리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면서도 폭소 유발 릴레이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놨다.

제작진에 따르면 '라디오스타'가 생긴 지 10년 만에 첫 출연한 남희석은 아끼는 후배 남창희를 지원사격하기 위해 나왔다고 전해 관심을 끌었다. 그는 조세호의 옛 예명인 '양배추'와 지상렬-염경환의 개그듀오 '클놈'의 예명을 자신이 지었다면서, 남창희에게도 "이 친구가 요새 (감이) 좋아졌어요"라고 말했다.

남희석은 또 오토바이 동호회 회원들과 춘천으로 떠났던 웃픈 사연을 공개하며 웃음 폭탄을 안길 예정. 그는 당시 직면한 현실적인 문제로 인해 오토바이를 타지 못하게 된 일화를 털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image
사진제공='라디오스타'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