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거너사' 조이, 최민수와 깜짝 길거리 버스킹 포착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3.03 07:59
image
/사진제공=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조이와 최민수의 '대학로 버스킹'이 포착됐다.

3일 tvN 새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극본 김경민·연출 김진민, 제작 본팩토리, 이하 '그거너사') 측은 버스킹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조이와 최민수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극중 조이는 비타민 보이스 윤소림 역으로, 최민수는 음악 속 자유로운 영혼이자 극중 강한결의 아버지인 강인우 역으로 출연한다.

공개 된 사진 속에는 반달 눈웃음을 지으며 강인우(최민수 분)의 공연을 보는 윤소림(조이 분)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조이는 공연이 흥에 겨운 듯 박자에 맞춰 박수를 치고 있고, 최민수는 검지손가락으로 콕 찍어 조이를 가리키고 있다. 조이의 기분 좋은 에너지와 폭발하는 흥이 최민수의 마음을 저격한 것.

두 사람이 버스킹 공연이 하는 모습이 이어진다. 최민수는 기타를 치면서 마이크를 잡은 조이를 향해 아빠 미소를 지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는 조이와 최민수의 첫 촬영으로, 지난 2월 서울시 종로구 혜화동 일대에서 진행됐다. 조이는 최민수의 기타 연주에 맞춰 '피노키오'를 열창해 현장분위기를 후끈 달궜다. 최민수는 조이에게 세심한 코치를 해주는가 하면, 농담을 던지며 긴장감을 풀어줬다. 특히 최민수의 즉흥적인 연기에도 조이는 능청스럽게 연기를 이어가 제작진과 최민수의 감탄을 터트리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거너사' 제작진은 "이 장면은 최민수의 첫 등장 장면인데, 두 사람의 에너지와 호흡이 착착 들어맞아 재밌는 장면이 나온 것 같다. 기대해도 좋다"라고 밝혔다.

한편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는 동명의 일본만화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오는 20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