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사기단은 처음이지?"..'원라인' 유쾌한 작업대출 현장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7.03.03 07:42 / 조회 : 1748
image
/사진제공=NEW


'원라인'(감독 양경모) 신종 범죄 사기단의 유쾌하고 짜릿한 작업 현장이 공개됐다.

3일 NEW는 '원라인' 신종 범죄 사기단 5인의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작업 대출' 계의 최강 드림팀 탄생을 알린다. 평범한 대학 시절을 뒤로하고 순진한 미소와 사람 홀리는 능글미로 단번에 '작업 대출' 계의 에이스로 자리잡은 민 대리(임시완 분)와 스캔 한 번이면 견적을 뽑아내는 예리한 안목의 베테랑 장 과장(진구 분)이 선보일 마성의 브로맨스가 기대를 모은다.

'하면 된다' 라는 사훈이 적힌 액자를 배경으로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는 작업 대출계의 베테랑 장 과장과 박 실장(박병은 분)의 포스 역시 눈길을 사로잡으며, 신참 에이스 민 대리의 등장에 잔뜩 날 세우는 박 실장의 날카로운 모습은 순탄치 않은 이들의 앞날을 예고한다.

image
/사진제공=NEW


여기에 S대 위조 전문가 송 차장(이동휘 분)과 개인 정보의 여왕 홍 대리(김선영 분)의 모습은 기존 작품에서 보여준 개성을 뛰어넘는 작업 대출 전문가 포스를 보여주며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또한 작업에 성공한 듯 벽에 빼곡히 차 있는 현금과 누군가에게 쫓기는 듯한 민 대리와 장 과장의 모습은 이들이 벌이는 신종 범죄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원라인'은 평범했던 대학생 민재가 전설의 베테랑 사기꾼 장 과장을 만나 모든 것을 속여 은행 돈을 빼내는 신종 범죄 사기단에 합류해 펼치는 짜릿한 예측불허 범죄 오락 영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