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간토 지방서 규모 5.4 지진 발생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7.02.19 21:28 / 조회 : 131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일본 기상청 홈페이지



일본 간토 지방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은 19일 "오후 6시19분 일본 이바라키 현과 치바현에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원은 치바현 동쪽 바다로, 진원의 깊이는 60㎞다.

일본 기상청은 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전했다.

이번 지진으로 지바현, 이바라키(茨城)현, 도쿄(東京)도 일부 지역에서 진도 3~4의 진동이 감지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