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 경찰 "김정남 여권, 위조 여부 판별 위해 북한대사관에 보내"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7.02.19 17:28 / 조회 : 834
  • 글자크기조절
image
노르 라시 이브라함 말레이시아 경찰청 부청장./사진=뉴스1



말레이시아 경찰이 김정남 암살 사건의 1차 수사결과를 발표했다. 경찰은 북한 대사관에 김정남이 소지한 여권을 보내 위조여부 판별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노르 라싯 이브라힘 부청장은 19일 오후 4시 첫 공식 기자회견을 열고 "김정남 여권이 위조 여권인지 아닌지 확인하기 위해 북한 대사관이 보냈다"고 설명했다.

'이 범행이 전문가 소행이라는 보는가'라는 질문에는 "아직 조사 중이다. 전문가의 수법인지는 말씀드릴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