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3' 극강 단결력 "예상 뛰어넘는 호흡 자랑"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7.02.19 10:52 / 조회 : 173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tvN


'신서유기3' 출연진이 극강의 단결력으로 재미를 선사한다.

19일 방송되는 '신서유기3'에서는 다수의 드래곤볼이 걸린 '고깔고깔 대작전' 게임이 펼쳐진다.

제작진에 따르면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규현, 송민호 등 출연진이 서로 공을 던지고 받거나 젤리를 먹여주는 등 굉장히 단순하고 쉽게 성공할 수 있는 미션이지만, 얼굴에 고깔을 쓴 채로 임해야 해 그 어느 때보다 어려운 게임이 이어졌다.

고깔에 앞이 가린 상태로 게임을 하게 된 멤버들은 의도치 않게 온갖 몸 개그를 펼치며 큰 웃음을 주면서도, 제작진의 예상을 뛰어넘은 완벽한 호흡을 선보일 예정이라 관심을 모으고 있다.

image
/사진제공=tvN


제작진은 "사전에 게임을 시뮬레이션했을 때 절대 불가능할 것이라 예상했는데, 놀랍게도 출연진이 그걸 해냈다. 지난 계림 여행에서의 드래곤볼 게임은 개인의 역량이 중요했다면, 이번에는 6명이 힘을 합쳐야 하는 미션으로 팀워크가 중요했는데 멤버들의 호흡이 잘 맞았다"고 밝혔다.

이어 "멤버들이 두 번째 여행을 떠나면서 더욱 가까워지다 보니 차진 호흡이 나오게 된 것 같다"며 "각종 미션에서 서로 견제를 서슴지 않던 이들이 단 하루 만에 완벽한 단결력을 보여주는 의외의 모습이 재미를 안길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