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이병헌-박정민, 형제로 '그것만이 내 세상' 확정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7.02.01 10:23 / 조회 : 16197
image
이병헌,박정민/사진=CJ E&M제공,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배우 이병헌과 박정민이 형제로 영화에서 호흡을 맞춘다.

1일 영화계에 따르면 이병헌과 박정민은 최근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감독 최성현, 제작 JK필름)에 출연하기로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한물간 복싱선수인 형과 지체장애가 있는 천재 피아니스트 동생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이병헌이 복싱선수 형 역을, 박정민이 지체장애 동생 역을 맡는다. '역린'을 집필한 최성현 작가의 감독 데뷔작이다.

이병헌은 지난 해 12월 개봉한 '마스터'에 이어 2월 22일 개봉하는 '싱글라이더', 현재 촬영 중인 '남한산성'에 이어 '그것만이 내 세상'까지 출연을 결정하면서 2017년에도 바쁜 나날을 보내게 됐다. 이병헌과 호흡을 맞추는 박정민은 영화 '동주', 드라마 '앙투라지' 등으로 두각을 보내고 있는 신예. 두 사람이 그릴 감성 드라마는 또 다른 감성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주요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5월 말쯤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