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 김상수, 데뷔 첫 억대 연봉 진입.. '1억2천만-100%↑'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6.12.25 11:05 / 조회 : 4029
  • 글자크기조절
image
넥센 김상수.



넥센의 김상수(28)가 데뷔 첫 억대 연봉을 받게 됐다. 지난해보다 무려 100% 인상된 금액인 1억2천만원에 도장을 찍었다.

넥센 히어로즈는 25일 "투수 김상수와 올 시즌 연봉 6천만원에서 6천만원(100%)이 인상된 1억2천만원에 2017시즌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데뷔 첫 억대 연봉에 진입한 김상수는 "구단에서 좋은 연봉을 제시해 주셔서 기분 좋게 계약을 체결했다. 선수단, 프런트 등 고생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 팀이 포스트 시즌에 진출해 기뻤지만, 개인적으로는 부족한 모습이 많았다. 앞으로는 운동에만 전념해 내년 시즌 더욱 성장하고 발전된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으로 올 시즌 내내 응원해주신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빨리 야구장에서 만나 뵙고 싶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상수는 올 시즌 불펜에서 67경기에 등판, 6승 5패 21홀드를 기록하며 커리어 하이 시즌을 보냈다.

한편, 넥센은 2017년 연봉 계약 대상자 52명(군입대, 군보류, 신인, 육성, 외국인, FA 자격 선수 제외) 중 49명(94.2%)과 계약을 체결했다. 서건창과 김민성, 고종욱과의 계약만 남겨놓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