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비대위원장에 인명진 목사 내정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6.12.23 13:38 / 조회 : 1267
  • 글자크기조절
image
인명진 목사./사진=뉴스1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에 인명진 갈릴리교회 원로 목사가 내정됐다.

뉴스1 보도에 따르면 정우택 새누리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는 23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혁명적 수준의 새누리당 혁신을 통해 혁신과 대통합이란 절체절명의 과제를 이룰 비대위원장으로 인명진 목사이자 전 윤리위원장을 모시려 한다"고 밝혔다.

정 원내대표는 선임 배경으로 "2006년 당 윤리위원장으로서 당 윤리강령 강화를 통해 보수정당의 두 축인 책임정치와 도덕성을 재정립하는 데 주도적 역할을 맡으신 바 있다"며 "평생동안 보여준 강한 소신과 올곧은 신념을 바탕으로 새누리당을 완전히 혁신하고 당의 대통합을 이끌어 새로운 보수세력 건설과 정권재창출에 굳건한 기반을 만들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 사회의 민주화, 평화 운동에 헌신해온 인명진 비상대책위원장을 중심으로 대한민국 유일의 보수정당인 새누리당은 다시 국민적 신뢰를 되찾는 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정 원내대표는 "곧바로 비대위원장 선출을 위해 최단시일 내에 새누리당 전국위원회를 소집할 것"이라며 "연말 안에 비대위 출범을 목표로 인명진 목사님과 비대위 구성과 활동에 관한 구체적 상의에 들어가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