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NC "정용화 관련 루머 유포 법적 대응..선처 없다"(공식입장)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11.01 10:48 / 조회 : 2701
image
정용화 /사진=스타뉴스


FNC엔터테인먼트가 소속 가수 정용화 관련 악성 루머 유포에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FNC는 선처하지 않겠다고 했다.

FNC는 1일 보도자료를 통해 "정용화와 관련하여 표현의 자유를 넘어서는 허위 사실 유포 및 이를 바탕으로 한 악성 루머 생산 등 명예를 훼손하는 일체의 행위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FNC는 "최근 정용화를 대상으로 일부 악성 네티즌들이 각종 SNS, 포털사이트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신공격성 게시물과 댓글을 게재하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당사는 이미 상당수 악성 게시물과 댓글의 수집을 마친 상태이며, 향후 추가로 수집되는 자료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선처 없이 법적 대응할이다"고 했다.

<다음은 FNC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 정용화와 관련하여 표현의 자유를 넘어서는 허위 사실 유포 및 이를 바탕으로 한 악성 루머 생산 등 명예를 훼손하는 일체의 행위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드립니다.

최근 정용화를 대상으로 일부 악성 네티즌들이 각종 SNS, 포털사이트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 인신공격성 게시물과 댓글을 게재하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당사는 이미 상당수 악성 게시물과 댓글의 수집을 마친 상태이며, 향후 추가로 수집되는 자료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선처 없이 법적 대응할 예정입니다.

인터넷 언어폭력은 엔터테인먼트 업계는 물론이고 사회 전체적으로 반드시 척결해야 할 사안 중 하나입니다. 당사는 건전한 인터넷 문화 확립을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입니다.

이에 대한 많은 관심과 배려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