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상사', 위기의 회사원 사건 전말 공개..김혜수도 등장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6.09.10 09:31 / 조회 : 1454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MBC '무한도전'의 '무한상사 - 위기의 회사원'의 결말과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10일 오후 방송될 '무한도전'에서는 무한상사에서 벌어진 수상한 사건들과 함께 유 부장(유재석)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하며 궁금증을 자아낸 뒷이야기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앞서 특별출연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김혜수의 출연도 확인할 수 있다. 명품 배우들이 다양한 역할로 출연하고 있는 가운데 김혜수가 과연 어떤 역할로 등장할지 또한 귀추가 주목된다.

본편 외에도 주요장면들이 만들어지게 된 촬영 과정과 지드래곤, 쿠니무라 준 등 특별출연 스타들과 함께 호흡을 맞춘 ‘무한도전’ 멤버들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방송된다. 또 한명의 지드래곤의 팬을 자처한 김혜수와 지드래곤의 만남도 공개될 예정이라 관심을 끈다. '무한상사 - 위기의 회사원' 본편에 버금가는 제작과정의 숨은 재미들을 모두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릴레이툰'의 조회수 꼴찌와 평점 꼴찌로 뽑힌 박명수와 하하가 벌칙 수행을 위해 고추 밭으로 떠났다. 두 사람은 시청자에게 추천을 받은 '극한 알바' 중 일손이 가장 필요한 곳을 선정해 방문했다.

다가오는 추석으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간 박명수와 하하는 하루 종일 앉은 자세로 고추를 따기도 했다. 두 사람은 과거 유행시켰던 '거성체조'에 이어 고추댄스를 만들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