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중일 감독 "박해민, 공수에서 어마어마한 활약"

잠실=김지현 기자 / 입력 : 2016.09.03 20:41 / 조회 : 2916
  • 글자크기조절
image
류중일 감독.



삼성 라이온즈 류중일 감독이 공수에서 맹활약을 펼친 박해민을 극찬했다.

삼성은 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과의 경기서 5-3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경기로 삼성은 2연패 탈출에 성공했고 두산은 연승 행진이 4에서 멈췄다.

삼성의 뒷심이 돋보였던 경기였다. 2-3이었던 9회초 삼성은 점을 뽑아내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박해민은 3-3이었던 순간 1타점 역전 결승타를 때려내면서 이날 승리의 주인공이 됐다. 수비에서도 어려운 타구를 잡아내면서 삼성의 외야를 지켰다. 선발 윤성환도 7이닝 2실점 호투로 승리의 발판을 놨다.

경기 후 류중일 감독은 "오늘은 박해민의 날인 것같다. 박해민은 공수에서 어마어마한 활약을 보여줬다. 박해민 뿐만 아니라 백상원 등 야수들이 수비에서 강한 집중력을 보여줬다. 선발 윤성환이 제 몫을 해주면서 경기를 타이트하게 이끌었다. 중요한 순간마다 타점이 나온 경기였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