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투' 김지용 "위기 상황 즐기려고 노력한다"

잠실=김지현 기자 / 입력 : 2016.08.03 23:14 / 조회 : 1765
  • 글자크기조절
image
김지용.



LG 트윈스 김지용이 위기 상황에 등판해 긴장했지만 즐기려고 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했다.

김지용은 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서 5-4였던 7회말 1사 1, 2루서 마운드에 올라 1⅔이닝 3탈삼진 1피홈런 1실점을 기록했다. 김지용의 호투로 위기를 넘긴 LG는 7-5로 승리를 거두며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경기 후 김지용은 "위기 상황이 긴장이 되지만 더 즐기려고 노력한다. 위기 상황에서 오재일만 넘기면 막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 팀이 승리해 무엇보다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