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헤이즈·페이·빈지노, KBS 방송 부적격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07.27 17:41 / 조회 : 6398
  • 글자크기조절
image
현아, 헤이즈, 빈지노, 페이(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가수 현아 등의 신곡이 KBS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27일 KBS 가요심의 결과 현아의 신곡 '두 잇'(Do it)은 가사 중 'I'm a b***h'가 욕설, 비속어, 저속한 표현으로 지적 받아 방송 부적격 판정이 내려졌다.

헤이즈는 '노 웨이'(No Way) 가사 중 'give a f xxk'가, '언더워터'(Underwater) 가사 중 '싼마이, 싸가지'가 욕설, 비속어, 저속한 표현으로 판정돼 부적격 처리됐다.

페이는 '스위트 섹시 페이'(Sweet Sexy Fei) 가사 중 'Coco Chanel'이 특정 상품 브랜드를 언급했다는 이유로 방송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빈지노는 재심의 신청곡이 또 다시 방송 부적격 판정됐다.

양동근이 피처링에 참여한 빈지노의 '재뉴어리'(January)는 가사에 '페북'이란 단어가 등장, 특정상품 브랜드 언급으로 방송 부적격을 받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