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올 추석 '아육대', SM 선수들 못본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07.26 16:47 / 조회 : 5996
  • 글자크기조절
image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 /사진=스타뉴스


올 추석 MBC '아이돌스타육상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선수들을 못 보게 됐다.

26일 관계자에 따르면 '아육대'는 오는 8월 말 추석특집 녹화를 진행할 예정인데, 이 기간이 SM엔터테인먼트 창립 20주년 하와이 단합대회와 겹치는 것.

이번 단합대회에는 SM 소속 가수와 직원 등 350 여명이 참석할 예정으로, 강타, 보아,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엑소 등 SM 소속 가수들이 한데 모일 예정이다.

이에 따라 부득이 추석 '아육대'에 SM 소속 가수들이 참석할 수 없게 됐다.

하와이 SM 단합대회는 지난해부터 추진됐던 것으로, 소속 가수 스케줄 조정을 고려해 올해 초에 이미 일정이 확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아쉽지만 SM 소속 가수들 팬들로서는 내년 설 특집 '아육대'를 기다릴 수 밖에 없게 됐다.

SM 소속 가수들은 그간 '아육대'에서 눈부신 활약을 해왔다. 2010년 첫회 샤이니 민호가 110m 허들에서 금메달을 딴 것을 비롯해 슈퍼주니어 신동이 창던지기, f(x) 루나가 높이뛰기에서 금메달을 딴 바 있다.

2011년 설 '아이돌스타 육상 수영 선수권 대회'로 진행된 '아육대'에서는 샤이니 민호가 육상 50m 허들, 높이뛰기, 수영 50m 자유형, f(x) 루나가 높이뛰기에서 금메달을 땄다. 민호는 이후 '아육대'에서 계속 두각을 드러내며 '운동돌'로서 이미지를 각인시켰다.

올 초 설특집 '아육대'에서는 엑소 시우민이 풋살에 참가했다 부상, 투혼을 발휘하기도 하는 등 SM 소속 가수들의 '아육대' 활약은 두드러졌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