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중' 안소희 "원걸 멤버들 '부산행' 시사회 오기로"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6.07.16 21:58 / 조회 : 2694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 그룹 원더걸스 출신 배우 안소희가 원더걸스 멤버들과 여전한 친분을 드러냈다.

16일 오후 KBS 2TV '연예가 중계'에서는 영화 '부산행'에 출연하는 공유, 정유미 ,마동석, 안소희, 최우식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안소희는 리포터가 최근 컴백한 원더걸스를 언급하자 "자주 만나는 사이"라며 "며칠 전에도 봤다"고 말했다.

안소희는 이어 "드라마 촬영할 때도, 영화 할 때도 연락하면서 지낸다"며 "이번에 시사회도 오겠다고 했다"며 원더걸스가 응원 차 '부산행' 시사회 참석한다고 전했다.

이에 공유는 "원더걸스가 오느냐"며 반색했다.

한편 정유미는 극 중 부부로 호흡을 맞춘 마동석에 대해 귀여운 구석이 있다며 "(마동석이) 모임에 나온다고 했었는데 못 나왔던 적이 있다"며 "그러더니 링겔 맞고 있는 사진 보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