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이준형, kt전 5⅓이닝 2실점 호투 '2승 요건'

수원=한동훈 기자 / 입력 : 2016.05.18 20:35 / 조회 : 1237
  • 글자크기조절
image
LG 이준형. /사진=LG트윈스 제공



LG 트윈스 이준형이 시즌 2승 요건을 갖춘 채 마운드서 내려갔다.

이준형은 1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6 KBO리그 kt 위즈와의 시즌 다섯 번째 맞대결에 선발 등판했다. 5⅓이닝 3피안타 2실점을 기록, 3-2로 앞선 6회말 1사 후 진해수와 교체 됐다.

1회부터 안정적인 투구를 이어가던 이준형은 3-0으로 앞선 4회말 잠시 흔들렸다. 아웃카운트 2개를 잘 잡아 놓고 이진영을 볼넷으로 내보냈다. 김상현에게 좌익선상 2루타를 맞아 2, 3루에 몰렸고 박경수에게 적시타를 맞아 2점을 내줬다. 다음 타자 전민수까지 몸에 맞는 공으로 내보냈으나 김종민을 삼진 처리해 위기를 탈출했다.

5회말은 삼자범퇴로 깔끔하게 막았고 투구수에 여유가 있어 6회말에도 등판했다. 첫 타자 마르테를 투수 땅볼로 직접 잡은 뒤 이진영 타석에 진해수와 교체됐다.

경기는 7회초 현재 LG가 3-2로 앞서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