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셉 고든 레빗 '500일의 썸머' 6월 30일 국내 재개봉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5.18 10:56 / 조회 : 187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팝엔터테인먼트


할리우드 배우 조셉 고든 레빗이 주연을 맡은 로맨스 영화 '500일의 썸머'가 오는 6월 30일 재개봉 대열에 합류한다.

18일 배급사 팝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500일의 썸머'는 오는 6월 30일 재개봉 일정을 확정했다.

'500일의 썸머'는 운명을 믿는 순수청년 톰(조셉 고든 레빗) 과 사랑을 믿지 않는 복잡한 여자 썸머(주이 디샤넬)의 500일간의 반짝이는 연애담을 그린 현실 로맨스. 조셉 고든 레빗, 주이 디샤넬, 클로이 모레츠 등이 출연했고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을 연출한 마크 웹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500일의 썸머'는 지난 2010년 1월 21일 국내에서 처음 개봉돼 젊은 남녀의 현실적인 로맨스를 그려내며 많은 공감과 화제를 낳은 바 있다.

'500일의 썸머'는 제67회 골든글로브시상식 남우주연상, 작품상 노미네이트를 비롯해 제62회 르카르노영화제, 제35회 시애틀국제영화제, 제52회 샌프란시스코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도 공식 초청되며 작품성도 인정받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