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인간 관계 회복 프로젝트 '야구의 추억' 실시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6.05.18 08:00 / 조회 : 964
  • 글자크기조절
image
한화의 관계 회복 프로젝트 '야구의 추억'에 참가한 유두열씨 부자.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한화 이글스는 기존의 사회공헌 프로그램과 차별화되고 의미 있는 캠페인인 관계회복 프로젝트 ‘야구의 추억’을 진행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관계 회복 프로젝트’라는 이름이 말해주듯 가족, 친구, 연인 등의 인간관계 속에서 대화의 단절, 소원해진 관계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팬들의 사연을 신청 받아 야구장에서 자연스럽게 서로 이야기를 나누고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다.

한화 이글스는 지난 4월 7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는 관계회복 프로젝트 ‘야구의 추억’을 진행했다.

첫 번째 주인공인 유두열씨의 사연은 이렇다. 군대 전역 후 아버지와 대화가 줄어들고 거리감이 생기자 어릴 적 아버지와 함께 보던 야구를 통해 다시 가까워지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이에 한화에 사연을 보냈고, 한화는 검토 끝에 유두열씨 부자를 야구장에 초청했다. 한화는 전광판을 통해 유두열씨의 사전 영상을 경기 중 아버지 앞에서 상영하는 특별 이벤트를 진행해 관계 회복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당초 일회성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하려고 했으나, 관계회복 프로젝트를 통해 좋은 추억을 만들고 가까워진 부자의 모습을 보면서 관계 회복을 희망하는 더 많은 팬들에게 기회를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시즌 정규 프로그램으로 확정된 관계회복 프로젝트 ‘야구의 추억’은 한화 이글스 홈페이지(www.hanwhaeagles.c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개별 연락을 통해 선정된 팬에게는 프로젝트 참여와 함께 추억으로 간직할 수 있는 특별 기념품과 외야 필드박스 티켓을 제공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