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보감' 문가영, 단아한 카리스마 곽시양 호위무사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6.05.03 09:21 / 조회 : 6623
image
/사진제공=아폴로픽쳐스, 드라마하우스, 미디어앤아트


배우 문가영이 종합편성채널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극본 양혁문, 연출 조현탁, 제작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에서 단아한 카리스마의 호위무사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3일 오전 '마녀보감' 측은 극중 풍연(곽시양 분)의 호위무사이자 벗인 솔개 역을 맡은 문가영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문가영은 동여맨 머리와 다부지고 강단 있는 모습을 보였다. 또 단아한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호위무사 복장을 하고도 하얀 피부와 뚜렷한 이목구비로 빛나는 미모를 과시하고 있다.

문가영은 다른 사진에서는 조용히 곽시양의 뒤를 따르는 장면이 포착돼 있다. 드러나지 않게 그의 뒤에 항상 서있는 모습에서 그녀의 마음이 어떤지 짐작해 볼 수 있다.

'마녀보감'에서 문가영이 맡은 솔개는 어린 시절에 버려져 거지들 틈에서 자라면서 배고프지 않기 위해 독해지는 법을 터득한 인물이다. 물건을 훔칠지언정 무릎 꿇지 않는 자존심을 지녔고, 사람에게 마음을 여는 법이 없었지만 풍연과 함께 하면서 그의 앞에서는 여자이고 싶은 마음을 품게 된다. 가슴 아픈 과거와 풍연을 향한 감정을 숨기면서 묵묵히 그의 뒤를 지키는 순애보를 펼치게 될 전망이다.

운명적인 인연으로 얽히게 되는 비운의 천재 허준(윤시윤 분)과 조선의 마녀 연희(김새론 분), 연희를 찾기 위해 인생을 거는 풍연과 그를 묵묵히 바라보는 솔개의 4각 로맨스도 호기심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문가영이 연기하는 솔개는 자존심과 강단을 갖춘 인물이자 풍연을 향한 순애보를 품게 되는 입체적 매력을 가진 캐릭터다"며 "나이는 어리지만 오랜 연기 내공을 갖춘 문가영이 솔개의 내면까지 완벽히 분석해 흠잡을 데 없는 연기를 펼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마녀보감'은 저주로 얼어붙은 심장을 가진 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서리와 마음 속 성난 불꽃을 감춘 열혈 청춘 허준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판타지 사극이다. 오는 13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