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가희 "결혼 전, 프러포즈만 세번 받았다" 고백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6.04.26 13:38 / 조회 : 7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tvN


예능프로그램 '현장토크쇼 택시'에 올봄 뜨거운 사랑을 하고 있는 가희와 나비가 출연해 러브스토리를 털어놨다.

26일 오후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에서는 '사랑하나 봄' 특집으로 핑크빛 사랑 중인 가수 가희와 나비가 출연한다. 두 사람은 각자 처음 연애를 시작하게 된 사연과 내 남자에게 설렜던 순간 등 달달한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특히 결혼 후 처음으로 예능에 출연한 가희가 프러포즈만 세 번 받은 사연을 털어놓아 눈길을 모은다. 가희는 "오빠가 사귀고 한 달 만에 프러포즈 했다. 거창한 이벤트를 한 것은 아니고 집에서 같이 밥 해먹고 놀다가 갑자기 '나랑 진짜 평생 같이 살자. 너무 좋다'고 이야기 했다. 그러더니 나중에 반지를 준비해서 진짜 프러포즈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얘기를 듣고 마냥 좋았다. 눈물도 나고, 고마웠다. 내가 이 사람을 많이 사랑하고 있다고 느꼈다"며 당시 소감을 밝혔다. 그 후 결혼식 하러 하와이 가기 전, 한국에서 친구들끼리 모인 피로연 자리에서 세 번째 프러포즈를 받았던 이야기도 공개했다. "친구들과 축하인사를 나누던 도중 갑자기 신랑이 무릎을 꿇고 '바다의 파도를 헤쳐가듯 인생의 파도를 같이 헤쳐가자'며 서핑보드를 선물했다"고 말해 택시 안을 핑크빛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나비가 장동민과 연애를 시작하게 된 계기를 털어놓고, 장동민이 남자로서 멋있어 보였던 순간과 장동민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 등을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