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파 노에 감독, 전주영화제 참석..신작 '러브' 3D 상영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6.04.26 11:23 / 조회 : 1199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러브' 스틸컷


아르헨티나 감독 가스파 노에가 신작 '러브'를 들고 전주국제영화제를 찾는다.

26일 판시네마에 따르면 가스파 노에 감독의 신작 '러브'가 오는 28일 개막하는 2016 전주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인 시네마' 섹션에 공식 초청돼 국내 관객들에게 3D로 첫선을 보인다. 가스파 노에 감독은 영화제에 맞춰 처음 한국을 찾아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러브'는 '돌이킬 수 없는', '엔터 더 보이드' 등 내놓는 작품마다 화제와 논란을 몰고 다닌 가스파 노에의 사랑 이야기. 젊은 연인의 섹슈얼한 관계를 파격적으로 묘사하면서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묻는 작품이다.

인생에서 가장 사랑했던 여인 일렉트라와 함께한 2년 동안의 시간을 떠올리는 남자 머피를 주인공으로, 뜨거운 열정으로 가득했던 지난 날을 통해 사랑의 완벽한 아름다움을 담았다. 2015 칸 영화제에 초청되어 첫 공개된 후, 세 남녀의 노골적인 정사 장면을 3D 화면으로 담아내 다시 반향을 일으켰다.

'러브'는 올해 하반기 개봉을 앞뒀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현록|roky@mtstarnews.com 트위터

스타뉴스 영화대중문화 유닛 김현록 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