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딴따라' 지성 "이보영, 혜리 캐스팅에 정말 좋아해"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6.04.19 15:37 / 조회 : 1307
image
지성/사진=이기범 기자


배우 지성이 아내 이보영이 혜리의 캐스팅 소식에 기뻐했다고 밝혔다.

지성은 18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진행된 SBS 새 수목드라마 '딴따라'(극본 유영아, 연출 홍성창 이광영, 제작 웰메이드 예당·재미난 프로젝트) 제작발표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지성은 "'딴따라' 대본을 보고 그린 역을 누가 할까 싶었는데 혜리 씨였다"며 "저희 와이프도 정말 좋아했다. 제가 '응팔'을 못 봤는데 잘한다고 칭찬도 많이 하고 잘 됐다고 반겨줬다"라고 말했다.

그는 "저는 사실 좋으면서도 부담 됐던 건 나이 차이 때문이었다. 제가 혜리 씨 만나서 부탁한 건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지만 날 오빠라고 생각하라고 했다"라며 웃었다.

지성은 극중 대한민국 최대의 엔터테인먼트 KTOP의 이사에서 신생 망고엔터테인먼트 대표가 된 석호 역을 맡았다.

한편 '딴따라'는 벼랑 끝에서 만난 안하무인 매니저 석호(지성 분)와 생초짜 밴드 딴따라의 꽃길 인생작 프로젝트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20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