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가다섯' 임수향, 안우연에 "클럽이다" 거짓말

김민기 인턴기자 / 입력 : 2016.04.10 20:30 / 조회 : 66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아이가 다섯' 방송화면 캡처


'아이가 다섯'에서 임수향이 안우연에게 복수하기 위해 "클럽에 있다"고 거짓말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아이가 다섯'(극본 정현정, 연출 김정규)에서 장진주(임수향 분)는 김태민(안우연 분)에게 복수하기 위해 고의로 전화를 받지 않았다.

이날 장진주는 음악을 크게 들어놓고 뒤늦게 전화를 받으며 "클럽에 와있다"며 거짓말을 했다.

이어 장진주는 "네가 한 번 튕기면 나도 똑같이 되갚아 주겠다. 어디 당해봐라"고 했지만 김태민은 "그래 잘 놀다와. 너 올 때까지 집 앞에서 기다릴게"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