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주엽 "아내가 송혜교 김지원보다 송중기가 제일 예뻐"

이다겸 기자 / 입력 : 2016.04.08 10:07 / 조회 : 3219
image
/사진=SBS '자기야' 영상 캡처


농구선수 출신 방송인 현주엽이 '자기야'에서 예능유망주 면모를 뽐냈다.

현주엽은 지난 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자기야'에서 아내가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 송중기앓이를 하고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주엽은 누가 제일 예쁘냐는 아내의 질문에 "송혜교? 아니면 김지원?"라고 대답했더니 아내가 화를 냈다고 말했다.

이어 현주엽은 "'(아내가) 저 드라마에서 송중기가 제일 예쁘다고 했다'며 송중기가 아줌마들 사이에서는 제일 예쁘다"라고 덧붙여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또 현주엽은 군대시절 치킨 한 조각을 더 먹기 위해 침을 뱉었다는 일화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스포츠스타에서 예능유망주로 발돋움중인 현주엽이 예능에 정착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