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아인·김혜수, 2016 춘사영화상 남녀주연상 영예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4.05 19:53 / 조회 : 6343
  • 글자크기조절
image
유아인, 김혜수 /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유아인과 김혜수가 2016 춘사영화상 남녀주연상의 영예를 안았다.

유아인, 김혜수는 5일 오후6시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16 춘사영화상 시상식에서 각각 '사도'와 '차이나타운'으로 남우주연상과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

유아인은 소감에서 "후보에 오른 선배님들을 보고 이 자리에 함께 해주신 많은 선배님 앞에 이렇게 선다는 것이 영광"이라며 "좋은 기회를 만들어주신 이준익 감독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혜수는 소감에서 김혜수는 소감에서 "원로 선배님들과 심사위원단께 감사하다"며 "새로운 여성을 연기하는 것에 대해 고민하면 내가 몰랐던 일깨움과 자극을 갖게 한다. '차이나타운'은 그런 의미에서 정말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2016 춘사영화상은 춘사 나운규의 영화에 대한 열정과 삶에 대한 투혼을 가지고자 개최되는 비영리 경쟁 영화제. 남녀주연상을 비롯해 주요 부문의 본상과 특별상을 시상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