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스타에 그 팬..류준열 팬카페 쌀 2.5톤 기부 '훈훈'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6.04.05 11:43 / 조회 : 976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류준열의 팬들이 첫 팬미팅 행사를 맞아 소외된 이웃들에게 쌀을 기부해 훈훈함을 안긴다.

5일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류준열 팬카페 'All for RYU'는 류준열의 생애 첫 팬미팅을 맞이해 밀알복지재단에 쌀 화환 2.5톤을 기부했다.

기부된 쌀은 저소득가정 아이들을 비롯한 소외 이웃들에 돌아갈 수 있도록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류준열 팬카페 운영자는 "류준열의 생애 첫 팬미팅을 기념하기 위해 의미 있는 일을 찾던 중, 평소 소외된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하고 싶다는 류준열의 뜻에 따라 쌀 화환을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하게 됐다"며 "기부된 쌀이 힘든 상황에 놓인 저소득가정 아이들과 소외이웃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류준열은 평소 인터뷰 등을 통해 "어려운 사람을 돕는 것이 꿈"이라고 밝히며 나눔에 대한 관심을 보인 바 있다. 이에 류준열의 팬들은 그간 쌀 기부 외에도 다양한 기부활동을 펼치며 류준열과 뜻을 같이해왔다.

밀알복지재단 홍보팀 박동일 팀장은 "스타의 이름으로 나눔에 앞장서는 팬들의 활동은 새로운 기부문화이자 아름다운 팬 문화로 주목받고 있다"며 "류준열 팬카페의 쌀 화환 기부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