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장근석·전광렬, 첫 등장부터 신경전 '살벌'

이다겸 기자 / 입력 : 2016.03.28 22:12 / 조회 : 1104
image
/사진=SBS '대박' 영상 캡처


배우 장근석과 전광렬이 드라마 '대박'에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신경전을 펼쳤다.

28일 첫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대박'(극본 권순규, 연출 남건)에서는 백대길(장근석 분)과 이인좌(전광렬 분)가 장기를 두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백대길은 장기를 두던 중 이인좌에게 "설령 상대의 왕을 잡는다고 해도 병졸을 모두 잃는다면 무슨 의미지?"라고 물었다.

이에 이인좌는 "병졸의 희생이 없으면 어떻게 왕을 잡을 것이냐. 옥좌만이 이 썩은 조선을 바꿀 수 있다"라고 대답해 백대길을 분노케 했다.

이후 백대길과 이인좌의 심복들이 살벌한 싸움을 펼쳤다. 백대길은 이인좌가 자리를 뜬 뒤 "그런데 세상 이치라는 것이 결국 백성이 이기는 법이지"라고 눈을 빛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대박'은 천하와 사랑을 놓고 벌이는 잊혀진 왕자 대길과 그 아우 영조의 한판 대결을 그린 팩션 사극 드라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