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방의 품격' 노홍철·양미라, 방스타 저가 인테리어에 당황

정유진 인턴기자 / 입력 : 2016.02.03 23:56 / 조회 : 171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tvN 예능 프로그램 '내 방의 품격' 방송화면 캡쳐


'내 방의 품격'에서 일반인 방스타의 저렴한 인테리어에 노홍철과 양미라가 내내 당황했다.

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 프로그램 '내 방의 품격'에 출연한 방스타는 112만원으로 셀프 인테리어를 해 고급스러운 집을 만들어냈다.

이에 비싸게 주고 인테리어를 한 노홍철과 양미라는 "와. 말도 안돼" "얼마라고요?"라며 계속해서 당황했다.

두 사람은 연일 물을 들이켰고 양미라는 노홍철에게 "오빠가 있어서 위로가 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