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못친소' 4년만에 돌아온다..초강력 비주얼 등장

이지현 기자 / 입력 : 2016.02.03 14:13 / 조회 : 84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의 '못친소(못생긴 친구를 소개합니다) 페스티벌'이 4년 만에 돌아온다.

3일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측에 따르면 오는 6일 방송은 '못친소 페스티벌'로 꾸며진다.

못 생겼지만 매력 있는 사람들, 이른바 '못매남'들이 모여 즐기는 축제 '못친소 페스티벌'은 지난 2012년 김범수, 고창석, 이적, 조정치 등이 참여해 큰 화제가 됐다.

4년 만에 다시 돌아온 시즌2에서는 못생겼지만 볼수록 호감 가는, 볼수록 사랑스러운, 볼수록 예쁜 사람들을 초대하기 위해 지난 시즌과는 달리 '못친소 월드컵'을 개최했다. 이에 16강에 오른 정예 멤버에게만 초대장이 전달됐다는 후문.

배우, 스포츠 스타, 가수 등 나이를 막론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의외의 인물들이 거론, 특히 '무한도전'에서 만나기 힘든 강력한 비주얼의 새 인물들이 16강에 등극했다는 전언이다.

과연 이번 페스티벌의 초대장을 받은 사람은 누구일지, 오는 6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무한도전'에서 공개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