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카프리오, 기후 변화 다룬 영화 제작..'샌드캐슬 엠파이어'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6.02.03 10:49 / 조회 : 440
  • 글자크기조절
image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AFPBBNews=뉴스1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기후 변화를 소재로 한 영화의 제작자로 나선다.

지난 1일(현지 시각) 미국 할리우드 리포터에 따르면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케일라 올슨의 소설 '샌드캐슬 엠파이어'를 원작으로 한 영화를 제작할 예정이다.

이 작품은 2049년 지구가 기후 변화, 홍수, 인구 과잉 등으로 인해 임계점에 다다른 상황에서 정부를 뒤엎는 울프팩이라는 급진파 단체가 등장하는 상황을 바탕으로 그려진다. '샌드캐슬 엠파이어'는 울프팩에서 탈출하는 한 여성 에덴을 주인공으로 이야기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기후 변화를 중요시하는 이야기에 매료돼 이 작품을 제작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는 지난 19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월드 이코노믹 포럼스 크리스탈 어워즈에 참석, 기후 변화를 위한 환경 보호에 앞장 선 공로를 인정받아 상을 받았으며 최근에는 바티칸으로 떠나 프란치스코 교황과 독대, 환경 문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