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라, '코드-비밀의 방' 출연..김희철 돕는다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6.02.03 09:58 / 조회 : 58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JTBC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종합편성채널 JTBC '코드-비밀의 방'에 김희철의 조력자로 출연한다.

3일 오전 JTBC에 따르면 오는 5일 방송될 '코드-비밀의 방' 6회는 '조력자 특집'으로 정준하, 김희철, 신재평, 오현민, 백성현이 조력자를 섭외해 팀을 이뤄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코드-비밀의 방' 녹화에서 김희철은 유라와 함께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김희철은 유라를 조력자로 선택한 이유로 '그림 천재'임을 강조했다.

김희철은 "많은 분들이 아시다시피 유라가 그림을 잘 그린다. 그래서 그림이나 도형을 보는 관찰력, 기억력이 뛰어날 것이라 생각한다"고 자신했다.

연출을 맡은 한주희 PD는 "유라가 등장하자 팽팽한 긴장감이 감돌던 녹화현장이 한층 밝아졌다"며 "녹화 당시 김희철과 유라는 오래된 친구처럼 완벽한 호흡을 보여줬다. 탈출을 위한 문제 해결은 물론, 즉석에서 영화의 한 장면을 패러디한 콩트를 선보이기도 했다. 유라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희철과 유라가 힘을 합쳐 탈출에 성공할 수 있을지는 오는 5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코드-비밀의 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