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채시라, KBS연기대상 男女 최우수 연기상

이경호 기자, 이다겸 기자 / 입력 : 2016.01.01 00:12 / 조회 : 129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2015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소지섭, 채시라가 2015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남녀 최우수 연기상을 수상했다.

소지섭, 채시라는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 별관 공개홀에서 진행된 2015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남녀 최우수 연기상을 받았다.

소지섭은 수상 후 "감사할 분들은 많지만 감사는 개인적으로 하겠다. 열악한 환경 속에서 지금도 촬영 중인 감독, 스태프, 배우들을 응원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나의 파트너 '오 마이 비너스' 신민아 씨 상 받은 거 축하드립니다. 아직 못다한 편하고 야한 밤 찍으러 갑시다"라고 말해 현장을 후끈하게 만들었다.

채시라는 "정말 받을 줄 모르고 마음을 비우고 왔는데 이렇게 상을 받아서 놀랐다. 삼둥이 아빠에게 상을 받아서 더 기쁜 것 같다. 모두가 주인공인 드라마를 만들어주셨던 작가님 감사하다. 이 자리에 함께한 모든 분들 감사하다"라고 밝혔다.

소지섭은 지난 11월 16일 첫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에 헬스 트레이너 김영호 역을 맡아 겉은 차갑지만 자기 사람에게는 한없이 따뜻한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채시라는 지난 5월 14일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착하지 않은 여자들'에서 김현숙 역을 맡아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한편 이날 KBS 연기대상은 전현무, 김소현, 박보검이 MC를 맡아 진행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