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L코리아6' AOA 초아, 살벌애교 "손가락 한개만 자르자"

임주현 기자 / 입력 : 2015.11.28 22:43 / 조회 : 213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SNL코리아6' 영상 캡처


'SNL 코리아 6'에서 AOA 초아가 달콤살벌한 애교를 선보였다.

28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SNL 코리아 6'에서는 걸 그룹 AOA가 호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영화 '신세계'를 패러디한 '女신세계' 코너에서는 초아가 도끼파 후계자로 등장했다.

초아는 "아버지의 뒤를 이어 도끼파를 이어받을 초아라고 해"라며 초아송을 선보였다. 초아는 "마약 거래 때문에 불렀다"며 "이제 마약이 아닌 헬로키티를 수입하자"고 제안했다.

이어 초아는 자신을 무시하는 조직원을 향해 "너 나 무시하는 거지?"라며 "네 손가락 잘라야겠다"라고 했다.

초아는 조직원이 반발하자 "손가락 한 개만 자르면 안 돼?"라고 애교를 부렸다. 이에 조직원은 "10개 다 잘라도 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임주현|imjh21@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유닛 소속 임주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