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유재석, 방정맞은 톱스타로 완벽 변신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5.11.28 18:53 / 조회 : 686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유재석이 방정맞은 애드리브로 톱스타 역할에 녹아들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자선 경매쇼 '무도 드림'특집을 통해 낙찰 된 멤버들의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됐다.

'내딸, 금사월' 속 천재화가로 변신한 유재석은 하고 싶은 대로 하라는 감독의 지시에 맞춰 다양한 그림을 선보였다. 대걸레와 물총을 이용해 그림을 그리고, 박자에 맞춰 방방 뛰는 등 생동감 넘치는 연기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자연스러운 연기에 현장 분위기는 화기애애했다.

이어 톱스타 역으로 변신한 유재석은 어색함을 감추지 못했다. 백진희를 만난 유재석은 반가워 하면서도 "긴장된다. 애드리브 해도 되니"라며 물어봤고 백진희는 "해도 된다"며 힘을 불어넣었다.

본격적인 촬영이 들어가고 유재석은 톱스타 역할에 맞게 방정맞은 애드리브를 선보여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유재석의 방정맞은 연기에 백진희 등 주연 배우들은 웃음을 참지 못하며 구경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