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김정민 "아내 루미코 내조 덕분에 젊음 유지"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5.11.19 14:23 / 조회 : 97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스타뉴스


가수 김정민이 아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걸그룹 EXID(솔지 LE 하니 정화 혜린)와 김정민이 출연했다.

DJ 정찬우와 김태균은 김정민에게 "'히든싱어' 봤는데 예전보다 실력이 더 좋아진 것 같다. 외모도 그대로다. 더 젊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김정민은 "아내 루미코의 내조 덕분이다"라며 아내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이에 정찬우는 "관리 하는 것 아니냐"고 물어봤고 김정민은 "관리 하나도 안한다. 내조 덕분이다"라고 다시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