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 이태임 근황 공개 "만류에도 촬영 강행 투혼"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11.19 09:43 / 조회 : 41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지담


배우 이태임이 부상 투혼으로 드라마 촬영장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지난 10일 현대미디어 드라마H '유일랍미'(극본 윤소영, 연출 이정표, 제작 지담)의 촬영을 위해 이동 중 교통사고를 당했던 이태임은 지난 16일 촬영장에 정상적으로 복귀해 스케줄을 소화하고 있다. 이마에 부상을 입은 이태임은 분장으로 이를 가린 채 아픈 기색 없이 제 몫을 해내고 있다.

제작사 지담 측은 "이태임의 출연 분량이 많아 그녀가 없으면 촬영을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며 "이태임이 아픈 기색없이 촬영에 임해줘 우려하던 제작진도 더 힘을 내 촬영하고 있다"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태임은 의료진과 소속사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촬영을 강행할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제작사 측은 "촬영 현장에서도 최대한 이태임이 막간을 이용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스케줄을 짤 때 신경쓰고 있다"며 "이태임의 노력 덕분에 '유일랍미'는 예정대로 방송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유일랍미'는 의도치 않게 남자행세를 하게 된 여자가 SNS상에서 전설의 연애고수가 되어 연애 전무 최강 찌질남을 환골탈태 시키는 연애 사육 프로젝트를 그린 작품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