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4' 강균성, 김정민 모창 "너무 사랑했던 선배님"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5.11.13 09:55 / 조회 : 561
image
/사진제공=JTBC


노을 강균성이 가수 김정민의 모창을 선보이며 열혈 팬임을 입증했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4' 김정민 편에는 패널로 노을의 멤버 강균성이 출연한다.

JTBC에 따르면 강균성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내가 너무너무 사랑했던 선배님"이라며 "노래방에서 항상 선배님 노래만 불렀다"라고 말했다.

강균성은 "파란 선글라스 끼고, 머리에 젤 바르고 노래했던 모습이 생생하다"며 90년대 중반 초절정 인기를 누렸던 당시 김정민의 모습을 하나하나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김정민 모창까지 준비해 "김정민 선배님 목소리는 마치 비포장도로 같다"며 목소리 분석까지 완벽히 하며 광팬임을 인증했다.

김정민보다 더 김정민 같은 높은 싱크로율에 아내 루미코 마저 "모두 내 남편 같아요"라는 반응을 보이는 1라운드에서도 강균성은 "내가 흉내를 많이 내봤기 때문에 흉내 내는 사람들의 특징을 안다"며 자신만만하게 ‘진짜 김정민’을 지목했다.

하지만 이 자신감은 이내 꼬리를 내리고 말았다. 진짜 김정민이 전혀 다른 통에서 등장한 것. 강균성이 지목한 사람은 싱크로율 100%의 모창능력자였다. 강균성은 모창능력자의 등장에 충격에 빠져 "내가 많이 교만했던 것 같다. 겸손히 다시 임하도록 하겠다"라며 더욱 어려워진 '히든싱어4' 난이도에 혀를 내둘렀다.

한편, 이날 녹화에서 김정민은 신곡 '먼 훗날에'를 모창능력자들과 함께 부르며 최초로 공개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