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서울 앙코르 10회 공연 결정..소극장 공연 대미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5.10.14 10:51 / 조회 : 824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이적


가수 이적이 서울 앙코르 공연으로 소극장 공연의 대미를 장식한다.

14일 소속사 뮤직팜에 따르면 이적은 오는 2월 16일~20일, 23일~27일 10일 동안 서울 마포구 합정동 롯데카드아트센터 아트홀에서 총 10회 소극장 공연 투어 앙코르 공연을 연다.

이적은 이번 서울 앙코르 공연으로 '2015 이적 소극장 전국투어 '무대''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데뷔 이후 첫 소극장공연 전국투어를 펼치는 이적은 지난 3월 대학로 학전블루 소극장에서 '2015 이적 소극장 콘서트 '무대''의 막을 올렸다. 이적은 예매 시작 2분 만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4000여 관객과 조우했다.

서울에서 4주간 20회 공연을 완벽하게 소화한 이적은 부천, 대구, 김해, 용인 공연을 끝내고 전주, 수원, 안양, 부산 공연을 남겨 두고 있다. 지난 3월 부터 총 9개 도시 57회 공연 전석매진이라는 경이적인 기록을 달성할 전망이다.

image
가수 이적


'2015 이적 소극장 전국투어 '무대''는 이적이 홀로 무대에 올라 관객과 지척의 교감을 유감없이 재현했다.

도우미 뮤지션 양시온이 음악의 결을 더욱 빛나게 만들어 관객의 찬사를 이끌어 냈다. 기타와 피아노를 오가며 열창한 이적은 그야말로 노래의 맨살이 서로에게 닿게 했다는 평가다.

국내 유일의 소극장 공연 브랜드를 쌓아온 이적은 그간 소극장과 대극장을 오가며 전방위적 공연 역사를 쌓아온 우리 대중음악사에서 손꼽히는 뮤지션이다.

지난 2004년 '적군의 방' 콘서트를 시작으로 이적 소극장 공연은 지난 10년여 동안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소극장 공연의 교과서'로서 자리매김했다. 전국투어 콘서트 '그대랑'과 'BEFORE SUNRISE'를 통해 관객들로부터 '빛과 소리의 판타지'라는 찬사를 받았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