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윤석민 등 8명 11일 日출국.. '15일부터 1군 훈련'

김우종 기자 / 입력 : 2015.10.06 17:16 / 조회 : 1890
  • 글자크기조절
image
KIA 선수단. /사진=KIA 타이거즈 제공



KIA타이거즈 선수단의 시즌 종료 뒤 훈련 일정이 확정됐다.

KIA는 "1군 선수단은 오는 14일까지 휴식을 취한 뒤 15일부터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훈련에 돌입한다. 퓨처스 선수단 역시 오는 12일부터 함평 기아 챌린저스 필드에서 훈련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윤석민, 양현종, 임준혁, 심동섭, 유창식, 김주찬, 신종길, 백용환 등 8명은 오는 11일 일본 돗토리로 출국, 회복 훈련을 소화한 뒤 오는 23일 귀국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