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 아이콘' 박해진, 청와대 초청.."더 솔선수범 하겠다"

김소연 기자 / 입력 : 2015.08.21 09:13 / 조회 : 2083
image
박해진/사진=이기범 기자


배우 박해진이 그동안 펼친 나눔과 선행을 인정받고 청와대 오찬간담회에 초청됐다.

박해진은 20일 청와대에서 '나눔과 하나되는 행복 대한민국'을 주제로 마련된 오찬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나눔과 봉사활동을 통해 행복한 대한민국 실현에 앞장서고 있는 이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아울러 그들이 가지고 있는 나눔의 철학을 국민에게 전파, 일상생활 속에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사회 분위기를 만들고자 마련됐다. 박해진은 오찬 간담회에 초청된 26명의 다양한 나눔실천자 중 선행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왔던 유명 인사의 한 명으로 소녀시대 윤아와 함께 자리 하게 됐다.

박해진은 "태어나서 청와대라는 곳에 와볼 것이란 상상을 해본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는데 이런 영광스런 자리에 초대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좋은 분들과 함께 얘길 나누며 맛있는 음식도 먹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얻고 올 수 있었다. 앞으로도 더욱더 나눔에 앞장서고 솔선수범해서 항상 모범이 되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해진은 2014년 부산 수해 피해자를 돕기 위해 1억 원을 전했고, 세월호 사고 당시에도 한국 유니세프를 통해 5000만 원을 기부했다. 또 서울 구룡마을에서 악플러들과 함께 연탄 봉사를 하고, 노인 후원에 나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여기에 2015년에는 고액기부자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하는 등 꾸준히 나눔 릴레이를 이어왔다.

지난 12일에는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한 '2015년 제1회 행복나눔인상'에서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한편 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의 남자주인공 유정 역에 캐스팅돼 촬영을 준비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