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영, 여신미모 과시..우아함과 섹시함의 공존

김소연 기자 / 입력 : 2015.08.21 08:51 / 조회 : 1856
image
/사진제공=마리끌레르


배우 손태영이 변함없는 여신 미모를 과시했다.

패션 잡지 마리끌레르는 21일 손태영의 9월호 화보 사진을 선보였다. 사진 속 손태영은 흑백의 조화를 이룬 롱 드레스를 입고 자연스럽게 누워있다. 몸매가 드러나는 밀착 디자인이지만 굴욕 없는 라인을 선보였을 뿐 아니라 섹시한 분위기까지 연출했다. 여기에 손태영의 깊은 눈빛이 고혹적인 분위기를 더한다.

이번 화보는 손태영이 몽블랑의 새 캠페인 '더 모던 트레일블레이저(Meet The Modern Trailblazer)'의 주자로 선정되면서 진행됐다.

'더 모던 트레일블레이저'는 주체적으로 삶을 이끌어나가면서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모험정신을 표현한 것. 새로운 것을 탐험하는 물리적인 움직임뿐 아니라 독립적이고 앞선 생각을 하는 마인드를 담아내고자 한 캠페인이다. 자신의 커리어 뿐 아니라 새로운 영역에 도전하면서 종횡무진 인생을 개척하고 있는 다양한 분야의 인물들이 선정됐다.

손태영은 연기, 예능, 패션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종횡무진하며 주어진 환경을 개척하며 그 어느 때보다도 활발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 몽블랑 측은 "인생에서 가장 빛나고 열정적인 순간을 보내고 있는 현재 진행형의 인물들을 이번 캠페인의 모험가로 선정했다"며 "손태영 역시 이런 취지에 가장 적합한 인물이었다"고 소개했다. 이어 "환경에 국한되지 않고 경계를 허물고 도전하는 우리 시대의 개척자들에게 찬사를 보내고자 한다"고 전했다.

손태영과 함께 김래원, 신동엽, 천우희, 오상진, 김무열, 성시경, 최수진, 용이, 홍장현 등이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다.

한편 손태영은 현재 차기작을 물색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