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긴급총회 이후..솔직한 속마음 점검

김소연 기자 / 입력 : 2015.08.01 09:56 / 조회 : 2040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MBC '무한도전' 가요제에 참석한 뮤지션들과 멤버들이 '긴급총회' 이후 어떻게 준비하고 있을까.

1일 방송될 '무한도전'에서는 멤버와 뮤지션들의 솔직한 속마음이 공개된다. 다른 팀 간의 갈등 중재를 위해 전 참가자가 적극적으로 참여, 이 과정에서 뮤지션들의 색다른 모습과 함께 유쾌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긴급총회' 이후 여섯 팀의 만남도 공개된다.

정형돈과 밴드 혁오는 곡 결정에 박차를 가하는가 하면 황광희와 GDx태양도 공연 곡을 공개한다. 이 외에도 윤상의 지도하에 실력파 래퍼 빈지노를 만나 본격적인 랩 배우기에 나선 정준하를 비롯, 녹음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박명수와 아이유, 특별한 무대 연출 아이디어 회의에 돌입한 하하와 자이언티까지 다양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또 미묘한 흥 차이로 대립을 보였던 유재석과 박진영이 드디어 합의점을 찾아 댄스 본능이 폭발하기도 했다.

한편 점점 모양새를 갖춰가는 '2015 무한도전 가요제'는 1일 오후 6시 2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