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혁오밴드, 게릴라 공연에 총 800명 동원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7.25 19:18 / 조회 : 944
image
/사진=MBC '무한도전'캡처


혁오밴드가 게릴라 공연에 총 800여 명을 동원했다.

혁오밴드는 2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 게릴라 공연을 진행했다. 이날 혁오밴드는 '위잉위잉', '와리가리' 등을 불렀고, 관객들은 큰 호응을 보였다.

공연이 끝난 후 정형돈은 "몇 명이 모인 줄 아냐? 생각보다 적다"고 말했다. 이어 "총 300명이다"고 관객 수를 공개했다.

이에 혁오밴드는 난처한 기색을 보이며 "낮에 글을 올렸으면 더 많았을 텐데"라고 아쉬워했다. 이를 지켜본 정형돈은 "돌아간 사람만 300명이다"며 "공연을 본 사람은 500명이다. 총 800명"이라고 말했다.

이후 정형돈은 "내가 함께 하고 선택한 밴드니까 그만큼 저력이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자랑스러워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