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박진영 "난 피 속까지 흑인..유재석은 한국적"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7.25 18:43 / 조회 : 1246
image
/사진=MBC '무한도전'캡처


가수 박진영이 유재석과 자신의 '흥'이 다르다고 설명했다.

박진영은 2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의 2015 무한도전 가요제에서 한 팀이 된 유재석과 의견 갈등을 겪었다.

이날 유재석은 EDM으로 음악을 만들어 줄 것을 요구했다. 이에 박진영은 난감한 기색을 보이며 "몸에 흑인 피가 빠져가는 느낌이야. 평민이 되는 느낌이다"고 설명했다.

이후 박진영은 속 마음인터뷰에서 "제 핏속에 있는 흑인 피가 흐르고 있다. 그런데 유재석은 지극히 한국적인 흥과 끼를 가지고 있다. 이 접점을 찾는 것이 상당히 어려울 것 같다"고 한숨 쉬었다.

그러나 박진영은 "그래도 이 점이 큰 도전이 될 것 같다"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