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중의 별' 강민호, 생애 첫 올스타전 MVP 등극!

수원=김우종 기자 / 입력 : 2015.07.18 22:08 / 조회 : 3175
  • 글자크기조절
image
생애 첫 미스터 올스타에 등극한 강민호. /사진=OSEN



롯데 자이언츠의 안방마님 강민호가 올스타전 '별 중의 별'인 MVP에 등극했다. 생애 첫 올스타전 MVP 등극이다.

삼성, 롯데, 두산,SK, kt로 꾸려진 드림 올스타는 18일 오후 7시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리그 올스타전에서' KIA, 한화, 넥센, LG, NC로 이뤄진 나눔 올스타를 6-3으로 제압했다.

'나눔'과 '드림'이라는 팀명으로 나뉘어 치러진 첫 올스타전이었다. 지난 2008년까지는 동군과 서군(1999,2000년에는 드림과 매직), 그리고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는 이스턴 올스타와 웨스턴 올스타라는 이름으로 치러졌다.

이날 강민호는 2회 1사 후 해커를 상대로 우중간 담장을 넘어가는 투런 아치를 그렸다. 강민호의 생애 첫 올스타전 홈런. 강민호는 또 4회 1사 1루 상황서 손민한을 상대로 좌중간 안타를 치며 1,3루 기회를 이어갔다. 강민호는 6회초 공격을 마친 뒤 양의지로 교체되며 이날 경기를 마무리했다.

경기 후 강민호는 기자단 투표 43표 중 26표를 획득하며 MVP에 등극했다. 강민호가 26표를 받은 가운데, 유희관이 11표. 나성범이 2표, 구자욱, 나바로, 박용택, 황재균이 각 1표씩 획득했다. 미스터 올스타에 뽑힌 강민호는 부상으로 KIA 신형 K5와 트로피를 받게 됐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우종|woodybell@mtstarnews.com

안녕하세요. 스타뉴스 김우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