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공개열애 후 그룹 색깔 변화?..전혀 영향 없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5.07.07 18:56 / 조회 : 13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8인 걸그룹 소녀시대(태연 티파니 써니 유리 효연 수영 윤아 서현)가 공개 열애 후에도 그룹 색깔이나 콘셉트에는 전혀 변화가 없다고 말했다.

소녀시대는 7일 오후 6시 30분 서울시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신곡관련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소녀시대는 "공개 열애 이후 앨범이나 그룹 색깔에 변화가 있느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소녀시대의 태연은 "공개 열애와는 전혀 연관성이 없다"라며 "소녀시대라는 그룹의 색깔에 맞춰서 이번 곡을 열심히 준비했다"라고 설명했다.

소녀시대는 이날 오후 8시부터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의 야외수영장 오아시스에서 '소녀시대 'PARTY'@반얀트리'란 이름의 행사를 개최한다. 이 자리는 신곡 '파티'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외부에 최초로 공개하는 자리로서 여름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파티' 무대를 야외 수영장에서 처음 선보인다는 점에서 기대를 더하고 있다.

또 소녀시대는 7일 오후 10시 새 정규 앨범의 선행 싱글 '파티'(PARTY) 수록곡 음원들을 여러 음악 사이트를 통해 정식 공개한다.

선 싱글 '파티'에는 태국 코사무이에서 뮤직비디오를 촬영한 서머 송 '파티' 및 다른 신곡 '체크'(CHECK) 등 2곡이 담긴다. 소녀시대는 8일에는 선행 싱글 '파티' 음반을 오프라인에서 출시한 이후, '라이온 하트'(Lion Heart) '유 씽크'(You Think) 등을 타이틀곡들로 내세운 새 정규 앨범을 순차적으로 발표한다.

한편 소녀시대는 오는 10일 KBS 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신곡 활동에 본격 돌입한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