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고공 크레인에서 라면 흡입..아찔

김민정 기자 / 입력 : 2015.05.24 18:59 / 조회 : 99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캡처


지석진과 박준형, 닉쿤과 개리, 강남과 김종국이 고공 크레인에서 라면을 먹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기상천외한 극과 극의 벌칙 레이스를 펼쳐졌다. 각 팀은 매 게임에서 상위 3팀과 하위 3팀으로 나눠져 극과 극의 상황을 겪어야 했다.

첫 번째 게임은 반전 퀴즈로 외국 출신 연예인인 슈퍼주니어M 헨리와 에프엑스 엠버 그리고 god의 박준형, 2PM의 닉쿤, M.I.B 강남 등이 퀴즈를 내면 가장 빨리 퀴즈를 풀어내는 게임이다. 이 게임에서 지석진과 박준형, 닉쿤과 개리, 강남과 김종국은 하위 3팀으로 선정됐다.

이후 이들은 건물 6층 높이에서 컵라면을 흡입해야 했다. 겁에 질린 지석진은 "진짜 아찔하다"라고 말했고, 박준형도 역시 "너무 무섭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